全두유 콩豆 Branding & Package Design



 

빅브랜드들이 버티고 있는 기존 시장에
신제품을 내는 일은 언제나 큰 용기와 굿아이디어를 필요로 한다.

우유를 좋아하지 않는 어린이들을 타겟으로 했던
기존의 달콤한 두유제품들과는 전혀 다른 본제품은
콩100%의 전두유라 진하고 고소하지만
무설탕이므로 달지않아
자칫 진입초기에 시장저항의 우려가 다분한 제품이었다.

본 프로젝트를 시작하며
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느?형태라고 생각했다.

 
   
 
   
정식품의 베지밀병은 두유의 대명사로 인지되고 있었으므로,
기존의 두유와는 전혀 기반을 달리하는 본제품의 경우
그 차별화의 시작은 당연히 병의 모양에서부터 시작되어야 했다.

늘 함께 일하는 제품디자이너 이유섭 사장에게
병디자인을 의뢰했다.
`콩같이 만들어 달라'는 것이 병디자인 컨셉의 전부였다.
 

 

 

 
브랜딩이 시작되었다.
`콩100%'를 담은 全두유
가 브랜딩의 컨셉이었다.
 

 


 
 
 
 
 
 

 


 

병이 완성되고 그 병위에 6가지 브랜딩후보안을
적용시켰다.

 
   
 
 
 
 

 


 
`콩豆'와 `콩담'으로 좁혀진 채로
다시 로고디자인이 시작되었다.
 
   
 
 
   
 
 
 
 
 
 
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  
 
   
 
 
 
 

 


 
 
   
 
 
 
 
   

 


 
`콩豆'로 결정되었다.
다시 Final Design이 진행되었다.
 


 
 
 
 
 
 
 
   


 
 
   
 
  낱개로 파는 것은 콩모양 유리병이지만
마트 등에서는 테트라팩으로 대량 유통된다.
그렇다면 병의 차별화된 이미지를
당연히 테트라팩으로 옮겨놓아야 한다는 취지로
병모양을 암시하는 그래픽을 제안하였다.
 
   
 
 
 
 
 
 
 
   


 

 
 


 
A  
 
 


 
B  
 
 


 
C  
 
 


 
D  
 
 
   
   
 
   
 
 
   
   
   
   
 
   
   
   
   
 
 
Posted by 앗뜨거워 ( @bok3937 ) 앗뜨거

댓글을 달아 주세요